메뉴 건너뛰기

Joe
조회 수 48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목사와신부가골프를쳤다~
 
런데신부님이헛칠때마다혼잣말로
"디발 돋가티맞네"라며 욕지거리를...
참다못한목사가한마디했다.

"성직자라는분이그럴 있습니까?앞으로는그런 못된욕은 하지마세요!"하고 신부를나무랬다.
신부는그러지 않기로약속을하였으나,헛치게 되자자기도 모르게
"디발,돋가티 맞네!"라고욕지거리가나왔다.
 
목사가이번에는 정색하고신부에게경고하며, 다시그런욕을한다면 하나님께벼락을 내리도록기도하겠다고 최후통첩을했다.
그런데도골프공이 연못에빠지자~쉬나신부는또다시^^~
"디발 돋가티 맞네"라고 욕을해버렸다.
 
그러자목사가무릎을 끓고하느님께기도를 했다.
"하나님성직자라는신부가 다시욕을하였습니다.약속한대로기도를 드립니다.벼락을 내리소서!"라고.
기도가 끝나자 마자 하늘에서 벼락이쳤다.

그런데 벼락에 신부가아닌 목사가맞아죽고말았다.
신부가 깜짝 놀라 "아니하느님이게 어떻게 일입니까요?"라고소리치자하느님이 하시는말씀...~
 
"디발,돋가티 맞네!"
 

SCROLL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