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랄리 한인뉴스
2018.11.09 18:36

한인 두 명 연방하원의원 당선/영 김 낙선

Joe
(*.15.81.44) 조회 수 3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인 두 명 연방하원의원 당선/영 김 후보 낙선

미주 한인사회에 20년 만에 두 명의 연방하원의원이 탄생 되었다.

최근 치러진 중간선거에서 한인 영 김(캘리포니아) 후보와 앤디 김(뉴저지) 후보의 승리 소식이 전해졌다.

한인들이 밀집돼 있는 캘리포니아 39선거구에 공확당 소속으로 출마한 영 김 후보는 7일 개표가 모두 끝난 결과, 51.3%인 76,956표를 득표해 48.7%의 득표율로 73,077표을 얻는데 그친 민주당 소속 길 시스네로 후보를 3879표 차이로 누르고 그토록 염원하던 연방하원 입성에 성공했다.

 

이번 승리로 1998년 김창준 전 의원이 물러난 이래 20년만에 한인 두 명이 연방의회에 입성하게 되는데, 영 김은 최초의 한인 여성 연방의원이 된다. 영 김은 당선 일성으로 “한미 양국 사이에서 다리 역할을 하겠다”며, 현재 다방면에 걸쳐 산재해 있는 민감한 사안들을 현명하게 풀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는 “저로 인해 미주에 사는 모든 한인들에게 자긍심과 자부심을 준다면 기분 좋고 기쁜 일”이라고 힘주어 말하면서 “그동안 지지해준 한인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뉴저지 3선거구에서 민주당 소속으로 출마한 앤디 김 후보다 김 후보는 공화당의 현역 탐 맥아더 후보에게 0.9%포인트 뒤지다가 개표 막바지에 역전에 성공하는 기적이 일어났는데, 득표수 차이는 약 2,600표인 것으로 알려졌다.

막판 역전으로 승리가 확실시해지자 앤디 김은 트위터를 통해 “우리가 해냈다”면서 “이제 시작에 불과하다. 워싱턴에 우리 목소리가 있다고 확실히 알리고 우리를 보게 하자”고 강조했다.

김창준 전 의원의 퇴임 이후 20년 만에 연방하원의원이 동시에 두 명의 남녀가, 그 것도 동부와 서부에서 탄생하자 한인사회는 “믿을 수 없는 기적이 일어났다”며 기쁨과 흥분을 감추지 못하고 있는 모습이다.

 

메릴랜드에서 직장생활을 하는 이영빈(64) 씨는 “북한 핵 문제 해결을 둘러싸고 남북관계 및 미북관계가 복잡하게 돌아가고 있는 때에 한인 의원이 동시에 두 명이나 탄생해 너무 기쁘다”며 이들의 활동에 기대감을 나타냈다. 또 워싱턴 DC에 거주한다는 주부 최순희(45) 씨는 “한인 여성이 연방의원이라는 점에 상당한 자부심을 느낀다”며, 김 의원이 자라나는 한인 1.5세나 2세들에게 이상적인 모델이 될 것이라는데 의심할 여지가 없다며 환영을 표했다.

 

이번 중간선거에서는 한인 4명이 연방의원에 도전장을 던졌는데, 승리를 낚은 영 김과 앤디 김 외에 타마스 오(버지니아 8선거구.공화), 펄 김(펜실베니아 5선거구. 공화) 등 2명은 본선 진출에 만족해야 하는 아쉬움을 남겼다.

 

한인 여성으로는 최초로 연방하원 입성이 유력했던 공화당 후보 영 김 후보가 낙선이 확정되었다.

AP통신은 접전이 진행되던 캘리포니아주 연방하원의원 39선거구에서 민주당 소속의 길 시스네로스 후보가 공화당 소속 영 김 후보를 제치고 의석을 차지했다고 전했다.

최근 개표상황을 보면, 시스네로스 후보가 113,075표를 얻어 109,580표를 획득한 김 후보에 3,495표 앞섰다.

중간선거가 치러진 다음 날인 11월7일까지 김 후보가 시스네로스 후보에게 앞서 당선이 유력시 되었으나 우편투표가 개표되면서 역전을 허용한 것이다.

가슴 조아리며 우편개표 결과를 기다리던 한인사회에 최근 역전과 낙선 소식이 전해지자 안타까운 심정이 쏟아져 나왔다.

연방.jpeg

 


주요 뉴스

관리자: Joe | 뉴스제보 : joochang224@yahoo.com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59 생활/문화 Triangle expressway 유료도로 요금 올라 Triangle expressway 유료도로 요금 올라   2019 년도 1월1일부터 Triangle expressway 유료도로 요금이 3.5% 증가한다. NC Quick Pass 는 I-40 의 N.C. 147에서 ... file Joe 2019.01.12 16
658 정치 NC 포토 ID 선거법안 통과 NC 포토 ID 선거법안 통과 NC 주 의회는 최근 포토 ID 선거법안을 통과하였다.  Cooper 주지사는 동 법안을 비토 하였으나 공화당 주류인 NC 주 의회는 주지사의 ... file Joe 2019.01.12 10
657 사회 중국 창어 4호 달 뒷면 착륙 중국 창어 4호 달 뒷면 착륙   중국 신화통신과 중국중앙(CC)TV 등 관영 매체들은 지난 1월3일 오전 일제히 창어(嫦娥) 4호가 “인류 최초로 달 뒷면에 착륙했다”... file Joe 2019.01.04 13
656 사회 UNC 농구 코취 Roy Williams 8년간 재계약 UNC 농구 코취 Roy Williams 8년간 재계약 UNC 대학 농구 코취 Roy Williams 은 동 대학과 8년간 재계약을 하였다. Roy Williams 는 임기가 끝나는 2027-28년 시... file Joe 2018.12.28 14
655 정치 N.C. 9 지역 하원의원선거 미 확정 N.C. 9 지역 하원의원선거 미 확정   지난 11월 선거한 N.C. 주 9지역 하원의원선거 결과가 미 확정 되어 허공에 떠있다.   선거결과 공화당 후보 Mark Harris 가... file Joe 2018.12.28 17
654 랄리 한인뉴스 미국시민권 포기 한인 금년 120명 미국시민권 포기 한인 금년 120명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시민권을 포기하는 한인들이 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연방 국세청(IRS)이 최근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file Joe 2018.12.22 65
653 랄리 한인뉴스 한국 축구팀 아시안 게임 확정 한국 축구팀 아시안 게임  확정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에서 무려 59년 만에 정상 탈환에 도전할 한국 축구대표팀 선수들이 확정됐다.파울루 벤투 감... file Joe 2018.12.21 49
652 사회 미국에서 총기로 연간 4 만명 사망 미국에서 총기로 연간 4 만명 사망   미국에서 지난해 약 4만 명이 총기로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총기 사망자를 사망률 통계에서 구분하기 시작한 1979년 이후... file Joe 2018.12.14 27
651 IT 과학 나사 발사한 인사이트 우주선 화성에 도착 나사 발사한 인사이트 우주선 화성에 도착   지난 5월5일 지구를 출발한 마스 인사이트(InSight=Interior Exploration using Seismic Investigations, Geodesy an... file Joe 2018.11.27 45
650 사회 NC State 대학 Reynolds Coliseum 을 Valvano Arena 로 개명 NC State 대학 Reynolds Coliseum 을 Valvano Arena 개명   NC State 대학은 최근 동 대학 배구경기장 Reynolds Coliseum 을 James. Valvano Arena 로 개명한다고... file Joe 2018.11.22 27
649 생활/문화 Cary에서 중국 등불 축제 Cary에서 중국 등불 축제   Cary 에 위치한 Koka 공원에서 11월23일부터 2019년 1월13일간 중국인 등불 축제 가 진행된다. 참관인들은 40-75 분 기간 동안 1/2 마... file Joe 2018.11.22 92
648 정치 Wake 군 지방경찰청장 Gerald Baker 당선 Wake 군 지방경찰청장 Gerald Baker 당선   지난 11월 선거에서 Wake 군 지방경찰청장으로 Gerald Baker 당선되었다. 흑인인 Baker 경찰청장은 지난 18 년간 Wake... file Joe 2018.11.21 5
647 경제 국세청 연방 개인소득세 소득구간 기준 발표 국세청 연방 개인소득세 소득구간 기준 발표 득구간 기준 발표연방 국세청(IRS)은 오는 2020년 4월15일 마감하는 세금 보고 시 적용될 2019년 개인 소득에 대한 ... file Joe 2018.11.21 41
646 랄리 한인뉴스 증오범죄 미 전국 7,175건 발생, 최근 3년새 급격히 증가 증오범죄 미 전국 7,175건 발생, 최근 3년새 급격히 증가   지난해 미 전역의 증오범죄 발생률이 17%나 급증한 것으로 나타나 한인들의 경각심이 요구되고 있다. ... file Joe 2018.11.14 21
» 랄리 한인뉴스 한인 두 명 연방하원의원 당선/영 김 낙선 한인 두 명 연방하원의원 당선/영 김 후보 낙선 미주 한인사회에 20년 만에 두 명의 연방하원의원이 탄생 되었다. 최근 치러진 중간선거에서 한인 영 김(캘리포니... file Joe 2018.11.09 36
644 경제 2019년 social security 2.8% 올라 2019년 social security 2.8% 올라   2019년에 social security 2.8% 올라 월 평균 $40. 오르게 된다. 현제 SS 기금은 개인 소득에서 6.2% 세금 그리고 고용주가 ... file Joe 2018.10.29 32
643 생활/문화 랄리의 I-440 4 차선 확장공사 랄리의 I-440 4 차선 확장공사   랄리의 I-440 4 차선을 6 차선으로 하는 확장공사가 시작된다. 랄리의 I-440 확장공사는 Wade Avenue 에서 I-40 입구까지 4 차선... file Joe 2018.10.23 29
642 사회 NC 주 교육국 공립학교 평가 NC 주 교육국 공립학교 평가   NC 주 교육국은 최근 2018년 공립학교 평가서를 발표 하였다.  NC 주에서 185 개 공립학교와 차터 학교들이 A 평가를 받았으며 그... file Joe 2018.10.23 89
641 랄리 한인뉴스 워싱톤에 한국전 전사자 추모의 벽 건립 워싱톤에 한국전 전사자 추모의 벽 건립 6.25전쟁에 참여했다 전사한 44,000명의 이름을 새긴 ‘추모의 벽(Wall of Remember)’건립을 위한 모금 운동이 전개된다. ... file Joe 2018.10.22 8
640 경제 빚 탕감시 소득으로 IRS 에 1099-C 보고해야 빚 탕감시 소득으로 IRS 에 1099-C 보고해야 대부분 한인들이 빚을 탕감 받았을 때 탕감액이 곧 과세소득이라는 사실을 몰라 나중에 세금 폭탄을 맞는 경우가 종... file Joe 2018.10.22 3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4 Next
/ 34
SCROLL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