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사회
2018.07.25 12:30

Affirmative Action 폐기 전망

Joe
(*.15.81.44) 조회 수 2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Affirmative Action 폐기전망

출발은 소수계 인종이나 마이너리티를 위한 것이었지만 아시아시안 학생들의 명문대 진학에 장애가 돼왔던

Affirmative action 이 폐지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트럼프 정부가 이에 적극적인 반대 입장을 표하며 시정을 추진하고 있기 때문이다.

 

제프 세션 법무장관은 최근 어퍼머티브 액션 취지에 입각, 교육부가 시행해 온 7개항의 가이드를 폐지하도록 지시했다고 법무부 대변인이 밝혔다.

현재 시행중인 어퍼머티브 액션 가이드는 오바마 행정부때 성안된 것으로 대학들이 합격사정을 하는 과정에서 인종이라는 요소를 고려하도록 하고 있다.

대법원도 이제까지의 판례에서 대학의 다양성 확보와 소수계 보호라는 측면에서 어퍼머티브 액션을 인정하는 방향으로 제시해왔었다.

 

트럼프 행정부는 그러나 어퍼머티브 액션이 다양성 추구라는 명분하에 궁극적으로 미헌법이 규정한 평등성과 어떤 형태로든 인종을 기초로 한 차별을 두지 말아야 한다는 기본권을 저해한 것이라는 주장을 표하고 있다.

이에따라 대학의 합격자 선발과정에서 인종이라는 요소를 아예 고려치 않는, 'race-blind' 정책을 펼 방침을 밝히고 있다.

 

즉 현재 시행되고 있는 흑인이나 히스패닉, 혹은 아메리칸 인디언 등에 대한 특별한 고려나 인종적인 균형성 추구 자체를 배제해야 한다는 것이다.

 

트럼프 정부의 이같은 방침은 어퍼머티브 액션으로 인해 백인 학생들이 오히려 역차별을 받고 있다는 인식에 근거하고 있다.

또 이미 보도된 대로 아시안학생 그룹이 현재 하버드대를 상대로 제기한 아시안학생에 대한 차별도 중요한 근거로 제시하고 있다.

 

현재 어퍼머티브 액션은 백인과 아시안, 특히 성적이나 기타 객관적인 성취도가 우수한 아시안학생들이 대학의 인종적인 균형을 맞추려는 듯한 정책에 의해 합격사정 과정에서 불이익을 당하고 있다는 주장을 낳게하고 있다.

 

하버드대의 경우 학생들에 대한 사정 과정에서 주관적인 평가 항목을 통해 인종적인 요소를 변수로 넣어 합격자 분포를 조정하는 정책을 펴왔다고 아시안학생 그룹측은 소장에서 밝혀왔다.

원고측은 흑인과 히스패닉계 지원자들은 물론 백인학생에 대해서도 아시안들은 상대적인 차별을 받아왔다고 지적하고 있다.

 

이에따라 아시안 학생들의 경우 백인학생과 동등한 평가를 받으려면 성적에 있어서는 SAT 점수가 100점은 더 높아야 될 정도라는 말이 공공연하게 나돌고 있다.

하버드 외에도 아이비리그를 비롯한 대부분의 명문 사립대들도 공식적으로는 부인하지만 하버드대와 유사한 정책을 펴고 있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이들 명문대들은 대부분 내부적으로 합격자 선정에 있어 인종적인 균형을 유지해오는 식으로 운용해오고 있다는 지적이다.

 

트럼프 정부가 이같은 정책선회는 물론 입법화된 것이 아니기 때문에 대법원의 판례에 기초한 법적인 효력은 갖지 못한다.

그러나 행정부의 지침은 대학들에게 교육부와 법무부를 통해 그대로 반영될 수 있다.

우선 정부의 이같은 방침과 다른 정책을 시행할 경우 해당 대학들에 대해서는 연방 법무부가 주관이 돼 조사에 들어가거나 소송을 제기하는 등 제재의 대상이 될 수 있다.

예를 들어 대학이 인종에 근거한 차별적인 기준을 토대로 학생선발에 나서는 것을 정부가 규제할 수 있는 것이다.

 

또 연방교육부는 해당 대학들에 대해 연방보조금 지원이나 기타 행정적인 보조를 철회하는 방식으로 압박을 가할 수 있다.

이렇게 되면 대학들 입장에서는 법적으로, 행정 재정적으로 부담을 가져가면서 어퍼머티브 액션을 강행하는 것이 쉽지 않다.

 

따라서 자연스럽게 흑인이나 히스패닉계에 대한 차별적인 혜택을 부여키 어려워지는 것이다.

정부차원에서의 압박 외에도 이번에 하버드대 소송 케이스에서 드러나듯이 민간 이나 학생들 차원에서 소송이 들어올 수도 있다. 

 

소송이 제기되면 대학들은 경우에 따라 학생선발과정을 일일이 공개해야 하고 그만큼 대학의 자율적인 학사행정을 침해받을 수 있는 것이다.

 

어퍼머티브 액션은 57년전 당시 케네디 대통령이 행정명령을 통해 구체화했다. 여성과 소수계 출신 학생들이 합격자 선발과정에서 인위적으로 배제되는 것을 막기 위해 일정 수준의 포션을 유지해 소수계등의 대학 진학길을 확보해주자는 취지였다.

 

어퍼머티브 액션은 특히 백인이면서도 미주류사회에서 차별시 되던 유태계 지원자들의 입학문을 확보해주자는 입장도 반영됐다. 

 

당시 유명 대학들은 유태계 학생들의 과도한 확대를 막기위해 일정 비율을 정해놓고 인위적으로 합격을 제한하는 것으로 알려졌었다. 이른바 쿼타(quotas)제로 합격자를 인종별로 분류, 유태인이나 아시안 출신들의 비율을 일정 선으로 유지하는 것이 골자다.

 

과거 아들 부시 대통령은 초중고교가 학생들을 배치하는 과정에서 특정 인종이라는 요소를 고려치 말도록 하는 행정명령을 발했었다.

그러나 부시 전대통령의 이같은 방침은 오바마정부 들어 어퍼머티브 액션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바뀌면서 사실상 사문화됐다.

 

트럼프 정부의 이러한 방침 선회는 오바마 정부의 정책을 전면 부정하는 것으로 인식되고 있다.

이에 대해 민주당을 비롯한 진보진영에서는 반발을 하고 있다.

민주당을 비롯한 오바마 정부 관여 인사들은 트럼프 정부의 방침을 들어 "정치적인 공격"이라고 평하면서 대학의 다양성 확보를 위해서도 어퍼머티브 액션은 계속 유지돼야 한다는 입장을 표하고 있다.

 

그러나 트럼프 정부는 어퍼머티브 액션 자체가 인종차별에 근거하는 취지라고 반박하고 이의 폐지를 구체화하고 나선 것이다.

 

이와함께 최근 중도파 대법관의 은퇴와 함께 트럼프 정부가 후임 대법관으로 보수계 인사를 지명하는 작업이 진행되고 있어 향후의 대법원 이념 지형이 보수계 우위로 굳어질 경우 어퍼머티브 액션은 폐지의 길로 들어설 것으로 확실시 되고 있다.

 

흑인이나 히스패닉계 지원자들에 대한 우대와는 상반되게 한국을 비롯한 아시안계 학생들의 불이익이 현실화돼있는 상태에서 어퍼머티브 액션의 폐지는 향후 한국계 학생들의 대학 진로에 긍정적으로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중대한 상황 변화로 평가되고 있다.

 

af.jpeg

 

 

주요 뉴스

관리자: Joe | 뉴스제보 : joochang224@yahoo.com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18 랄리 한인뉴스 시민권 취득시 범죄경력 신원조회 시민권 취득시 범죄경력 신원조회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합법적으로 시민권을 받은 이민자에 대한 신원조회를 강화할 것으로 알려졌다.   시민권을 취득하는 과... file Joe 2018.08.18 4
617 정치 미국전역 350 신문사 트럼프의 적대적 언론 비판 사설 미국전역 350 신문사 트럼프의 적대적 언론 비판 사설   "언론인은 적이 아니다" 미국 전역의 신문사 350여 곳이 8월16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적대적 언... file Joe 2018.08.16 4
616 사회 Wake 군 $1 billion 채권발행 Wake 군 $1 billion 채권발행 Wake 군 은 금년 11월 선거에 $1 billion 채권발행을 위한 주민 투표를 시행한다.  금년도 채권발행 목적은 공원과 greenway 개발, ... file Joe 2018.08.07 11
615 사회 NC 주 사형집행 중지 NC 주 사형집행 중지 NC 주 사형집행법은 사실상 중지된 상태이다.  NC 주는 12 년 전에 사형집행을 마지막으로 시행 하였으며 현재 143 명이 사형집행을 기다리... file Joe 2018.08.06 6
614 정치 샤롯 2020년 공화당 대통령 후보 전당대회 샤롯 2020년 공화당 대통령 후보 전당대회 미국 전국 공화당 의회는 최근 2020년 공화당 대통령 후보 전당대회를 샤롯에서 개최한다고 발표 하였다.    Lyles 샤... file Joe 2018.08.06 11
613 랄리 한인뉴스 랄리 한인회 K 팝 페스티발 준비 랄리 한인회 K 팝 페스티발 준비   랄리 한인회는 랄리 한마당 K 팝 페스티발을 준비하고 있다. 한마당 K 팝 페스티발은 9월15일 랄리에 위치한 NC  페어그라운... 1 file Joe 2018.08.06 52
» 사회 Affirmative Action 폐기 전망 Affirmative Action 폐기전망 출발은 소수계 인종이나 마이너리티를 위한 것이었지만 아시아시안 학생들의 명문대 진학에 장애가 돼왔던 Affirmative action 이 ... file Joe 2018.07.25 22
611 랄리 한인뉴스 비 이민 비자 수수료 인상 비이민 비자 수수료 인상   학생(F)비자 등 일부 비이민 비자 수수료가 대폭 인상될 예정이다.  국토안보부 산하 이민세관단속국(ICE)은 최근 연방관보에 학생‧교... file Joe 2018.07.17 26
610 사회 운전면허 사진 찍을때 웃어도 되나 운전면허 사진 찍을때 웃어도 되나...   여권 발급과 운전면허 갱신을 위해 사진을 찍을 때 언짢은 경험을 하게 되는 경우가 있다.  카메라 앞에서 버릇처럼 웃게... file Joe 2018.07.15 32
609 사회 하버드대 입학 사정시 아시안계 차별 하버드대 입학 사정시 아시안계 차별 하버드대가 대학입학 사정에 있어 아시안계 학생 지원자들에 대해 일정 비율을 유지하는 식으로 인종차별적 선별입학을 해왔... file Joe 2018.07.13 22
608 정치 뮬러 특검 대선개입 러시아인 13 명 기소 뮬러 특검 대선개입 러시안인 13 명 기소 러시아의 미국 대선 개입 의혹을 수사하는 로버트 뮬러 특별검사가 러시아인 13명과 러시아 단체 3곳을 대선 개입 혐의... file Joe 2018.07.13 7
607 생활/문화 오바마 케어 보조금 지급 중단 오바마 케어 보조금 지급 중단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건강보험제도를 옹호하는 연방법원 판결로 이른바 오바마케어(ACA)에 대한 ‘위험 보정비용(risk-adjusteme... file Joe 2018.07.13 21
606 랄리 한인뉴스 김정은 군부 통제 못하나... 김정은 군부통제 못하나...   북한의 농축 우라늄 생산 확대 의혹으로 북한의 비핵화 진정성에 대한 의문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도... file Joe 2018.07.05 16
605 사회 미국내 백인 인구 감소세 미국내 백인 인구 감소세   미국 내 백인 인구가 사상 처음으로 감소세로 돌아섰다.    백인의 출산율이 떨어지면서 고령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기 때문이다. 반... file Joe 2018.07.02 20
604 사회 트라이앵글 미 육군 command center 트라이앵글 미 육군 command center 트라이앵글 지역은 최근 미 육군 미래 command center 로 부상하고 있다. 미 육군은 중국, 쏘련과 경쟁하기 위하여 무기체계... file Joe 2018.06.26 30
603 사회 Wake 군 1일 63명 증가 Wake 군 1일 63명 인구증가 U.S. 통계국 발표에 의하면 Wake 군은 NC 주에서 2번째 인구가 증가하는 군 으로 현제 1,072,203 명이 거주한다.    Wake 군은 샤롯이... file Joe 2018.06.24 33
602 생활/문화 미국인들의 은퇴 준비 미국인들의 은퇴준비 은퇴 준비에는 때가 없다. 아니 역설적으로 이를수록 좋다.  미국인들의 은퇴 준비는 어느 정도일까. 워싱턴 포스트가 은퇴 관련 전문서베이... file Joe 2018.06.24 52
601 사회 대한제국 외교 청사 일반에 공개 대한제국 외교 청사 일반에 공개   대한제국 시절 유일한 외교 관련 청사였던 미국 워싱턴 D.C. 의 주미 대한제국공사관이 최근 개관식을 갖고 일반에 공개됐다. ... file Joe 2018.06.19 9
600 생활/문화 NC 주 동물원 아시아, 호주 대륙 동물원 확장 계획 NC 주 동물원 아시아, 호주 대륙 동물원 확장 계획   NC 주 동물원은 아시아, 호주 대륙 동물원 확장을 추진 중이다. NC 주 동물원은 1994년 개관 이후 2016년에 ... file Joe 2018.06.19 16
599 생활/문화 전기차 2030년 3000 만대 전기차 2030년 3000 만대   지난해 110만대로 사상 처음 100만대를 돌파한 세계 전기차 시장이 2025년에 연간 1100만대로 급팽창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8년... file Joe 2018.06.17 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
SCROLL TOP